관리 메뉴

컴사랑의 이런 저런 이야기

[책] 미움받을 용기 - 아들러 심리학 본문

책이야기/비전공책

[책] 미움받을 용기 - 아들러 심리학

컴사랑 comlover 2015.02.27 22:12

최근 어지간한 서점에서 부동의 1위를 달리고 있는 책이 있다.

다행이 해당 도서가 교보문고의 도서대여 서비스인 샘(전자책을 읽는 기기가 아니다)에도 있기에 다운받아 봤다.

바로, "미움받을 용기" 이다.


미움받을 용기
국내도서
저자 : 기시미 이치로,고가 후미타케 / 전경아역
출판 : 인플루엔셜 2014.11.17
상세보기


이 책은 심리학자 3대 거장 중, 시대를 앞서갔다고 평가받는 아들러에 대하여 쉽게 쓴 글이다. (세계 3대 심리학자라면, 프로이트, 융, 아들러) 특이하게도 대화체 형식을 취하고 있다. 마치 소크라테스의 대화법이 연상된다. (아래 사진을 보면, 철학자와 청년간의 대화로 진행된다)


sam_memo1


아들러 심리학에서 "용기", "열등감" 등이 키워드인데, 실제 요즘 나오는 책들 중에서 이런 키워드가 들어간 것 중 아들러 심리학에 대한 책이 많다. 아래 그림 처럼 네이버 책에서 "용기"로 검색해보면, 상당히 많은 책이 아들러 심리학에 대한 책인 것을 알 수 있다.

 

sam_memo1


하지만 아들러의 심리학은 쉽게 인정하기 힘든 부분이 많다. 책에 계속 하일라이트도 해가며, 메모도 해갔지만, 책을 다 읽을 때까지 많은 부분 동의할 수 없었다. 하지만, 세부사항에서는 동의 못하는 부분이라던가 예제가 있지만 전체적인 맥락에서는 동의한다.

  • 인간의 고민은 모두 인간관계로 부터 비롯되었다. (=> 불행 또는 행복은 인간관계에 있다)
  • 인간관계의 문제는 타인이 내 과제를 침범하거나, 내가 타인의 과제를 침범할 때 발생한다.
  • 그러므로 타인의 과제를 침범하지 말고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의 길을 선택하라.
  • 이에 대한 평가는 타인이 내리는 것이고 이는 타인의 과제이다.
  • 다만, 아무렇게나 사는 것이 아니라, "내가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도록" 살자. (공헌감을 가져야 한다)
  • 일단 지금의 나를 받아 들이고 앞으로 나갈 용기가 필요하다.
  • 목표 같은 것은 없어도 괜찮다. "지금, 여기"를 진지하게 살자.


공감이 안 가는 부분도 있으나, 타인에 신경 쓰기 보다는(그러다 보면 타인에게 미움을 받을 수도 있다) "지금, 여기"에 집중하며 산다는 생각은 좋은 것 같다. 언젠가는 한 번 더 읽어야 이해가 좀 더 되려나 싶기도 하고.



2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ohmyisland.tistory.com BlogIcon 마쿠로스케 2015.04.04 11:56 신고 요즘 아들러가 대세인 것 같긴 합니다.
    지나치게 시선을 신경쓰는 일본이나 한국에서는, 인기있을 만해요.
    전 <아들러 심리학을 읽는 밤>을 읽는 중인데,
    많은 부분 공감하지만 결정적으로 이런 조언들을 실천할 수 있는 사람이면
    속세가 아닌 절에 들어앉아있지 않을까 싶기도 했네요. ^^:
    참, 어떤 부분에서 공감하지 못했는지도 궁금하네요.
  • 프로필사진 컴사랑 2015.04.06 10:36 신고 아 저도 <아들러 심리학을 읽는 밤>도 읽어봐야 할텐데...
    ㅎㅎ 이런 조언을 실천할 수 있는 사람이면 속세에 없을꺼라는 부분은 정말 공감합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