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컴사랑의 이런 저런 이야기

대한민국에는 소프트웨어가 없다 본문

책이야기/전공책

대한민국에는 소프트웨어가 없다

컴사랑 comlover 2006.01.14 20:17

  대한민국에는 소프트웨어가 없다  김익환 지음
IT의 핵심과 소프트웨어에 대한 진정한 이해없이 단순히 밖으로 내보이는 크기에만 집착하는 'IT 강국 한국'의 현실과 문화를 진단한다. 어떻게 해야 내실있는 한국의 IT산업을 만들 수 있을것인가? 소프트웨어 제작에 있어서 핵심은 무엇인가?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에서 우러난 조언을 담고 있다.


흠 나름대로 좋은 책인 것 같다.

일단, 이 책은 (우리 나라의) 정부/경영자/관리자/프로그래머들 각각에게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잘못된 점을 지적하고 있다.

한가지 아쉬운 점은 주로 잘못된 점을 지적만 하고 있고 해결 방법은 없다는 것이다. 다만, 저자는 다음 기회가 되면 해결 방법에 대한 이야기를 하겠다고는 하고 있다.

이 책을 읽다보면, (만약 책에 실린 것이 다 사실이라면) 나는 얼마나 좋은 곳에서, 얼마나 좋은 프로세스를 가지고, 얼마나 좋은 사람들과 함께 일하고 있는지 깨닫게 된다. (참고로 이 책을 읽기 전에도 알고 있었지만)


그러나. 이 책에서 특히나 마음에 드는 것은 "제조업 사람들은 소프트웨어를 하지 말아라" 라는 대목이다. 주로 기계가 모든 것을 다하는 제조업과는 달리, 소프트웨어는 사람이 개발하는 것이다. 즉 제조업체는 사람을 잘 다룰줄 모르는 것 같다는 것인데. 정말 맞는 말이다.


또 하나, 이 책에서 개발자들에게 권하고 싶은 역량 중에 영어도 있다. 우리나라가 인도 등에 비해서 가장 부족한 것이 영어라는 것이다. 맞는 말이다. 이제부터 토익등을 위한 영어가 아니라, 전공 지식 습득을 위한 영어, 커뮤티케이션을 위한 영어를 공부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